UPDATED. 2020-02-22 19:33 (토)
이재명 경기지사 "아주대병원 의혹 명확히 조사하라"...현장조사 기간 연장 지시
상태바
이재명 경기지사 "아주대병원 의혹 명확히 조사하라"...현장조사 기간 연장 지시
  • 김지연기자
  • 승인 2020.02.08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지사 “중증외상환자 진료방해 및 진료기록부 조작 등 철저”…오는 10일까지 현장조사 연장
이재명 경기지사

[프라임뉴스=김지연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현재 진행 중인 아주대병원 현장조사 기간을 연장해 중증외상환자 진료방해 등의 의혹을 명명백백히 밝히라고 지시했다.

7일 도는 중증외상환자 진료방해, 진료거부, 진료기록부 조작 등 최근 아주대병원에 제기된 의혹에 대해 사실관계를 확인하고자 지난 5일부터 7일 완료 예정으로 조사반을 구성해 현장조사에 착수했다.
 
당초 7일 이었던 현장조사는 이 지사의 지시에 따라 오는 10일까지로 연장된다.

경기도는 이번 현장조사 연장을 통해 언론에 제기된 의혹에 대해 세밀하게 조사하고 추가 위법 사항이 있는지도 심도 있게 살펴볼 계획이다.

앞서 최근 언론 보도를 통해 아주대병원의 조직적인 외상환자 진료방해로 인한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의 일시폐쇄 발생 및 당시 응급환자 진료 거부 아주대병원 외상전용 수술실 임의사용 의혹 및 진료기록부 조작 등 아주대병원과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를 둘러싼 의혹이 제기된바 있다.

도는 의혹이 사실로 드러날 경우 행정처분 및 형사고발 등 필요한 법적 조치나 대책을 결정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