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2 19:33 (토)
2월 아파트 분양물량...전년 대비 2배 ↑ 전망
상태바
2월 아파트 분양물량...전년 대비 2배 ↑ 전망
  • 김지연 기자
  • 승인 2020.02.04 2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감정원의 새 청약시스템에서 2020년 분양 개시
[자료제공=직방] 2019년과 2020년 2월 전국 아파트 분양물량 비교
[자료제공=직방] 2019년과 2020년 2월 전국 아파트 분양물량 비교

금융결제원이 한국감정원으로 청약업무를 이관하면서 올해 첫 분양 아파트는 2월부터 공급 된다.

청약업무 이관 작업으로 인해 1월에 분양을 못 했던 아파트와 2월 분양예정 아파트가 함께 분양을 준비하며 작년 동기 대비 2배가량 물량이 늘어날 전망까지 나오고 있다.

4일 직방이 2월 분양예정 아파트를 분석한 결과 26개 단지, 총가구 수 1만 9134가구 중 1만 5465가구가 일반분양을 준비하고 있다. 이는 지난해 2월 대비 총가구 수는 9196세대(93% 증가), 일반분양은 7826가구(102% 증가)가 더 많이 분양될 전망이다.

이달 전국에서 공급하는 1만 9134가구 중 1만 376가구가 수도권에서 몰려 있다.

경기도는 마곡지구, 과천지식정보타운, 위례신도시 등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는 지역에서 6559가구로 가장 많은 공급이 계획돼 있다. 지방에서는 8758가구의 분양 예정이며, 대구시가 2191세대로 가장 많은 공급이 이뤄질 전망이다. 대전과 세종은 분양 가구가 없으며 충남은 1344가구가 분양을 앞두고 있다.

한편 2월에는 분양가상한제 적용 전 정비사업 단지의 분양은 없지만 분양가상한제 유예기간(4월 28일) 전인 3~4월에 정비사업 아파트 공급이 늘어날 것이란 전망이다.

[자료제공=직방] 2020년 2월 분양예정 주요 아파트
[자료제공=직방] 2020년 2월 분양예정 주요 아파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