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2 19:33 (토)
KB국민은행,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피해 중소기업...금융지원 시행
상태바
KB국민은행,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피해 중소기업...금융지원 시행
  • 아이프라임뉴스
  • 승인 2020.02.03 0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여행·숙박·공연·외식 등의 업종을 영위하는 중소기업 대상...
국민은행 로고
국민은행 로고

 

[프라임뉴스=경제] 김지연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이 2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와 관련해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금융지원을 시행한다.

KB은행은 금융지원 대상으로 관광·여행·숙박·공연·외식 등의 업종을 영위하는 중소기업 중 해외여행 수요 감소 또는 단체 예약 취소 등의 사유로 일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이다.

긴급 운전자금이 필요한 기업에는 피해규모 이내에서 업체당 최대 5억원 한도로 신규 대출을 지원하며, 최고 1.0%p의 금리우대 혜택도 제공한다.

더불어 피해기업 중 만기가 도래하는 대출금을 보유하고 있는 경우에는 추가적인 원금 상환 없이 최고 1.0%p 이내에서 우대금리를 적용해 기한연장이 가능하다. 또한 행정관청의 피해사실확인서 발급 고객을 대상으로 피해 발생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원리금을 정상 납입할 경우 연체이자를 면제할 계획이다.

KB국민은행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금융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B국민은행은 서울신용보증재단 등 지역신용보증재단 특별출연을 통해 4600억원 규모의 대출도 지원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피해 기업을 포함한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각 지역의 소상공인 금융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